기별소식

home > 기별소식
가을날
  • 작성자 : 윤춘강(50)
  • 작성일 : 2020-09-14
  • 조회 : 54

댓글달기

총 댓글 5

  • 윤춘강(50)

    2020-09-14

  • 폰으로 보면 이미지가 한눈에 들어와서 보기 좋은데
    컴에는 넘 커서 보기가 안좋으네요.
    관리자님, 이미 만들어 놓은 이미지 줄여서
    올리는 방법 알려 주실 수 있나요?
    감사합니다!
  • 관리자

    2020-09-14

  • 윤춘강 선배님
    계절에 맞는 멋진 작품 올려주셨습니다
    제작사에서 폰으로 적정 사이즈로 사진올리기
    정리될 때까지는 좀 불편하시더라도
    기다려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IT교육을 못 해 안타깝네요
    겨울 안에 평온해지면 교육을 할수 있으려는지....
    이렇게 선배님처럼 열심이시면 곧 선수 되셔서
    강의하셔도 될 실력자가 되실 겁니다

    홈을 아끼시며 좋은 작품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윤춘강(50)

    2020-09-14

  • 관리자님,
    수고하셨습니다.
    알맞는 크기로 고쳐주셨네요.
    기다리겠습니다 정리될 때까지.
  • 정영숙(50)

    2020-09-16

  • 춘강아

    요즈음 날씨에 맞는 멋진 작품으로
    릴케의 시를 감상 할수 있게 해주어 고마워
    일부러 시집을 찿아서 읽게 되지 않는데 이렇게 멋진 작품으로 만들어 올려주니 넘 좋으네
    홈피에서 자주 마나자
  • 김봉희(56)

    2020-09-18

  • 56기 김봉희입니다
    얼마나 윤춘강 선배님을 기다렸는데
    드디어 나타나셨네요 반갑습니다


이전글 제20대 경종 의릉 (경종과 선의왕후) 이야기
다음글 영원한 것은 아무것도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