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별소식

home > 기별소식
9월 정모_1차
  • 작성자 : 박혜숙(61)
  • 작성일 : 2019-10-04
  • 조회 : 85

2019년 9월 17일 양재 배나무골에서 정기 모임을 가졌다.

캐나다에서 강순자가 나왔고,

송계순, 손병숙이 모임에 처음 나와서 친구들과 반가운 인사를 나누었다.

친구들아 이제부터는 자주 얼굴 보며 즐거운 시간 갖도록 하자~~

 

20190917_121048.jpg

 

20190917_121441.jpg

 

20190917_122134.jpg

 

20190917_121102.jpg

 

20190917_121109.jpg

 

20190917_125226.jpg

 

20190917_142028.jpg

 

20190917_142427.jpg

 

20190917_142625.jpg

 

20190917_142702.jpg

 

20190917_142752.jpg

 

 

 

 

20190917_122207.jpg 

 

20190917_135848.jpg

 

20190917_141419.jpg

 

20190917_142028.jpg

 

20190917_142427.jpg

 

20190917_142503.jpg

 

20190917_142532.jpg

 

20190917_142608.jpg

 

20190917_142625.jpg

 

20190917_142702.jpg

 

20190917_142752.jpg

 

20190917_142849.jpg

 

20190917_142911.jpg

 

20190917_142931.jpg

 

20190917_142955.jpg

 

20190917_143030.jpg

 

20190917_143037.jpg

 

20190917_150150.jpg

 

20190917_152144.jpg

 

20190917_152203.jpg

 

20190917_152206.jpg

 

20190917_152238.jpg

 

20190917_152425.jpg

 

20190917_152918.jpg

 

20190917_152933.jpg

댓글달기

총 댓글 2

  • 손세정(61)

    2019-10-05

  • 9월17일
    우리 중년 친구들
    양재동 까페에서
    삼삼오오 도란도란
    얘기꽃을 피우며
    여고시절로 돌아간듯
    즐거운 시간을 보냈네
    멋지게 나이든
    캐국의 강순자
    젊은언니 송계순
    운동잘하던 손병숙
    40여년의 지난 시간도
    훌쩍 비껴가버린듯
    모두 이쁜 친구들!
    함께 했던시간들
    홈피에서 다시보니
    더 정겹네~
    자주 만나자 61기 친구들~♡♡♡
  • 오미례(61)

    2019-10-09

  • 캐나다의 강 순자
    45년 그리던 송 계순
    그리고 운동 잘하던 손 병숙
    구면이 되었을 작은 정숙 등등

    벼르고 별렀건만
    아직 허리가 허락을 않한다
    더 쉬라고 강력 신호 보내는 바람에
    다 놓져버리고 말았는데

    혜숙의 노고로 이렇게 뒤늦은 해후를 즐기는 구나
    친구들아 다들 건강하게 살아주어서 고맙고
    덩달아 행복하고 부럽고 보고 싶으네만

    조금 더 기다려서 친구들을 만나야해
    스스로를 다독거리는 ......ㅎ
    깊어가는 가을 잦아지는 풀벌레 소리
    우리들의 숨은 이야기도 깊어만 가리라
    화이팅^^


이전글 이태리여행
다음글 9월 정모_2차 양재 시민의 숲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