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
-아이고! 왜 그걸 몰랐을까?-
  • 작성자 : 김용숙(56)
  • 작성일 : 2021-01-10
  • 조회 : 102
  • 첨부파일 :

 

5qOXG5ruvje.jpg

-아이고!  그걸 몰랐을까 ?-

 

평생을 혼자 살아  할아버지가  

동네 놀이터 의자에 앉아 쉬고 있는데,

 

동네 꼬마들이 몰려와 

옛날 이야기를 해달라고 졸랐습니다 

 

"얘들아, 옛날에 어떤 남자가 

 

 여자를 너무 사랑했단다

그래서  남자는 용기를 내어  

여자에게 결혼하자고 프로포즈를 했지 

 

그러자  여자는

 

" 마리의 말과 다섯 마리의 소를

갖고 오면 결혼하겠어요"  했단다 

 

 마리의 말과 다섯 마리의 소를 사기 위해 

 

남자는 열심히 돈을 벌었지만 

여자와 결혼을  수가 없었단다 

 

결국 남자는 오십 년이 흘러  

이제 할아버지가 되고 말았단다

 

아직까지도  남자는 

 여자만을 사랑하고 있는데~

 

할아버지의 이야기에  기울이고 있던  

 꼬마가

 

"에이!~~" 하더니

 

대수롭지 않게 말했습니다

 

"할아버지,  마리의 말이랑 다섯 마리 소면  

*두말 말고 오소*

 

라는 뜻이 아니어요?"

 

아이의 말에 할아버지는  

소스라치게 놀라 무릎을 치면서

 

"~ 그렇구나! 그런 뜻이었구나!

 

아이고, 내가 그걸  몰랐을꼬?

 

아이고, 벌써 오십 년이 흘러 버렸네...

 

아이고, 아이 고오~"


      <옮겨온 >

댓글달기

총 댓글 4

  • 박혜숙(61)

    2021-01-10

  • 하하하~~
    선배님 꼬마 아이의 재치
    재미나네요^^
    할아버지 어째요.
  • 노순희(53)

    2021-01-10

  • 글쎄요?
    사랑을 재물과 바꾸려는 자와
    또 재물을 준비해 사랑을 차지하려는 자 그건 좀.....
    암튼...아이의 재치!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 오미례(61)

    2021-01-10

  • 아이고 그걸 왜 몰랐을고
    땅을 치고 살일이 하나둘이겠는가

    죽을 때 제일 많이 하는 말이
    ~걸ㆍ~걸ㆍ~걸이라는 말도
    또한 이와 같으리라

    어린 아이의 입을 통한 우스갯 소리 같지만
    우리들 모두에게 한번쯤 있었을 저런 일
    남은 인생 에라 모르겄다 할 수도 없고
    어이구 무조건 열심히 살자 살아
    내 아는건 딱 그거 하나 뿐이니 ㆍㆍㅎㅎㅎ
  • 김용숙(56)

    2021-01-13

  • 말의 뜻을 잘 몰라서
    고생만 죽도록 하셨네요
    그런데도
    뜻 한바도
    이루지 못하고~~~

    저 아이는 어떡게 이야기를 듣자마자
    저런 생각이 떠 오르는지
    대단한 아이 같아요

    혜숙님
    순희 선배님
    미례 위원장님

    이젠 우리네 인생
    어렵게 살지 맙시다

    감사 드립니다^*^


이전글 새해 축복의 글 모음
다음글 ‘다불유시(多不有時)’뭔 뜻 일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