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
세계문화유산 대흥사 '인드라망의 숲에서'
  • 작성자 : 홍정일(49)
  • 작성일 : 2020-05-20
  • 조회 : 75

20200430_160522.jpg

 

20200430_160506.jpg

 

20200430_160509.jpg

 

20200430_160510.jpg

 

20200430_160834.jpg

 

20200430_160857.jpg

 

20200430_160954.jpg

 

20200430_161124.jpg

 

20200430_161158.jpg

 

20200430_161439.jpg

 

20200430_161716.jpg

 

20200430_161805.jpg

 

20200430_161829(1).jpg

 

20200430_161850.jpg

 

20200430_161903.jpg

 

20200430_162019.jpg

 

20200430_162022.jpg

 

20200430_162136.jpg

 

20200430_162456.jpg

 

20200430_162517.jpg

 

20200430_162526.jpg

 

20200430_162603.jpg

 

20200430_162633.jpg

 

20200430_162642(1).jpg

 

20200430_162649.jpg

 

20200430_162657.jpg

 

20200430_162724.jpg

 

20200430_162803.jpg

 

20200430_163153(1).jpg

 

20200430_163202.jpg

 

20200430_163427.jpg

 

20200430_163438.jpg

 

20200430_164211.jpg

 

20200430_164358.jpg

 

20200430_165351(1).jpg

 

20200430_164452.jpg

 

20200430_164454.jpg

 

20200430_165501(1).jpg

 

20200430_165507(1).jpg

 

20200430_164523.jpg

 

20200427132442_chcenfaw.jpg

 

20200430_164438.jpg

 

인드라망은 불교 용어로, 관계의 그물을 의미한다. 도솔천 내원궁 지붕에 걸린 거대한 그물인데,
그물코마다 보석이 박혀있어 서로가 서로를 비춘다. 모든 것은 홀로 존재하지 않고, 서로 의존하며
살아가는 부처의 깨달음을 담은 생태계의 그물이라고 할 만하다.
불교에서는 우리가 사는 세계를 ‘인드라망’의 세계라고 부른다. 세상의 모든 존재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는 그물망과도 같다고 한다.

 

상구보리 하화중생이라 했다. 위로는 깨달음을 구하고 아래로는 중생을 교화한다는 뜻이다.
또다른 말로는 자리이타 성불제중과도 같은 의미이다.
즉, 중생과 함께 한다는 말이다. 다음으로는 화합의 리더쉽이다. 나와 다른 다양한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서로 다름을 인정하는 속에서 화합을 도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다.

 

ㅡ 인터넷 검색에서 ㅡ

 

2019년 9월 12일 방영한 KBS스페셜은 ‘세계유산 대흥사, 인드라망의 숲에서’

캡쳐한 사진입니다.

 


 

댓글달기

총 댓글 5

  • 정영희(56)

    2020-05-21

  • 선배님 !
    요즘 코로나 상황에서 인드라망을 실감하고 있네요
    방역에서 그렇고... 진단 키트를 나누고...

    대흥사하니 땅끝마을에 다시 가고 싶어요
    茶聖 초의선사가 떠오르기도 하고요
    문대통령께서 사법고시 준비한 곳으로 유명해졌지요ㅎ

    저는 지리산 실상사 생명 공동체를 이끄시는
    도법 스님의 법문을 통해
    인드라망에 대해 알게 됐습니다
    자연 없는 인간의 삶을 생각할 수 없음을
    뜨개질에 비유해 설명을 하셨지요
    코 하나가 빠지면 전체를 못쓰게 되는 상황을 예로 들으시더군요...
    하나라도, 작아도 아는 것을 실천해야겠어요^^

    하나 안에 일체, 일체 안에 하나니까요
    잘 보고 담아 갑니다
    감사합니다 ^*^
    평안하세요


  • 김용숙(56)

    2020-05-21

  • 정일 선배님!

    끝없이 이어진 구슬의 그물망과
    그 그물의 코마다 달린 구슬은 서로 서로에게
    비쳐지는 그런 세상의 관계를 빗댄 불교 용어

    요즘 같은 세상에서
    깊이 새겨야 할 용어가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코로나가 인천은 더 심각해지네요
    그것도 인천의 미추홀구
    또 제가 사는 용현동

    어제는 관리실에서 아파트 주민들
    외출 삼가라는 방송까지 나오네요
    전쟁아닌 전쟁같은 상황이네요

    언젠가 종식 될지 의문이지만
    모두들 용기 내시어
    만나는 그날을 기대해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수고하셨습니다^*^

  • 홍정일(49)

    2020-05-22

  • 세상의 모든 존재들이
    거미줄처림 서로 얽히어 도움을 주고 받고
    살아가는 삶의 모습을 아름다운 대흥사 숲에서
    인드라망의 세계를 살펴 보며 다룬 프로그램을
    보면서 캡쳐해서 올려 보았습니다.

    정영희 후배님!
    김용숙 후배님!
    잠시 머물러 주신 모든 분들의 마음도 고맙습니다^^

    늘 건강들하시고 서로 볼 수 있는 날을 기다리며....
    오늘도 화이팅!!!
  • 오미례(61)

    2020-05-22

  • 인드라망
    관계의 그물

    모든것은 홀로 존재하지 아니하며
    서로 의존하며 살아간다

    우리는 너무 쉽게 관계의 그물을 망각하고 삽니다
    나만 홀로ㆍ나만 좋게ㆍ나만 행복하면 등의 편협
    이는 욕심 이전에 무지의 소치이지요

    어느것 하나
    홀로 살 수 없음이거늘
    이렇게 아름다운 얽히고 설키고의 관계를
    코로나19를 통해 회복하라는자연의 초대에
    우리 모두 겸손하게 응답해야 하겠습니다

    세계유산 대흥사ㆍ안드라망의 숲
    너무 감사하고 아름답습니다
    감사합니다
    홍정일 선배님 ^^
  • 홍정일(49)

    2020-05-23

  • 모든 것은 홀로 존재하지 않고, 서로 의존하며
    살아가는 모습들이 그물망과도 같다라고~

    올려주신 댓글에 모두 동감하며 더할 말이 없어요 ㅎ
    항상 감사드려요.

    늘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이전글 *내 아버지는 초등학교 교사였다*
다음글 50회 인천대공원 번개 모임(5월 21일)